의료상담
얼굴 이물질 제거, 수술 노하우와 경력이 핵심…안면거상과 병행 시 도움 돼 (스포츠조선)

작성자 : 관리자작성일 : 2018-06-09 15:13

5166fd3696c877b65f3e78aa64326dfd_1528524828_234.jpg
 

 

호감 가는 예쁘고 멋진 외모가 개개인의 경쟁력으로 자리 잡은 요즘, 보톡스(botox)나 필러(filler) 등 각종 쁘띠(petit)성형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마취나 절개, 다소 긴 회복기간이 필요한 성형수술과는 달리, 간단한 주사만으로도 외모를 변화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크고 작은 주름을 개선하는 것은 물론 볼륨이 부족한 부위에 입체감을 줘 원하는 모양으로 디자인 할 수도 있어 나이와 성별에 관계없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그러나 간단히 시술 받을 수 있는 쁘띠성형이라도, 부작용의 위험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는 점을 반드시 알아야 한다. 실제로 2016년 한국소비자원이 밝힌 보톡스, 필러 피해 상담 건은 2016년 393건, 2014년 432건, 2015년 420건으로 매년 증가 추세를 보였다. 그 중에서도 필러 시술 부작용은 524건으로, 보톡스 시술 부작용 243건과 비교해 2배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필러 시술 후 발생할 수 있는 부작용으로는 시술 부위의 염증, 부종부터 울퉁불퉁함, 피부 괴사 등 다양하다. 대게 증상 초기에는 별다른 이상증상이 없고, 컨디션 저하 시 시술 부위가 붉어지거나 붓는 등의 경미한 증상이 전부다. 초기 증상을 놓친 채 그대로 방치하게 되면 붓는 횟수가 점점 늘어나고, 통증이 생길 수 있으며 심한 경우 모양이 변형되기도 한다. 결국 피부 괴사나 함몰까지 진행 돼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낳을 수도 있다. 

따라서 필러 시술 후 이전에 없던 부작용 증상이 나타났다면 빠른 시일 내 이물질 제거를 중점으로 진료하는 성형외과 전문의 의료진에게 진료를 받아야 한다. 만약 녹일 수 있는 이물질이라면 레이저 시술과 주사 요법을 통해 비교적 간단하게 제거할 수 있다. 해당 부위가 딱딱하거나 이마, 볼, 눈 밑 등 시술 범위가 넓을 때 적용할 수 있으며, 회복 기간이 빠르다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간단한 시술만으로 이물질을 제거할 수 없는 경우에는 절개 방식의 이물질 제거가 권장된다. 다만 수술 과정이 다소 복잡하고 까다롭기 때문에 집도 의료진의 이물질 제거 경험과 수술 노하우가 풍부한지 체크하는 것이 중요하다.

더불어 해당 병원이 이물질 제거 후 나타날 수 있는 부가적인 문제까지 함께 해결해 줄 수 있는지도 중요한 포인트다. 이물질을 제거하고 나면 피부 처짐이 나타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런 경우 안면거상술 등을 병행해 개선할 수 있으며, 한층 탄력 있고 매끄러운 안면윤곽 개선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이에 대해 신사역 스템케이성형외과 곽창곤 대표원장은 "얼굴에 주입한 필러나 지방이식, 불법 이물질 등으로 인한 이상 증상이 나타났다면 최대한 빠르게 병원을 찾아 관련 조치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얼굴 이물질 제거의 경우 이물질의 종류와 위치, 깊이에 맞춰 환자 맞춤형으로 섬세하게 진행돼야 하고, 적절한 애프터 케어 및 안면거상과 같은 추가 수술도 가능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QUICK MENU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